사비궁소식

조회 수 49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BBS_news_07_1_1597298844.jpg

 

부여 궁남지(부여군 부여읍 궁남로 52 소재)는 부여군의 대표적인 야간 관광명소로 꼽힌다.

 

백제의 왕과 왕비가 된 서동과 선화공주의 사랑 이야기가 전해져 내려오는 궁남지는 1964년 사적 제135호로 지정된 현존하는 우리나라 최고(最古)의 인공 연못으로서, 일본정원 문화의 원류가 되었다는 기록이 「일본서기」에도 전한다.

 

궁남지에는 백제 30대 무왕의 탄생설화가 전해 내려온다.

 

고려후기의 승려 일연이 지은 「삼국유사」에 따르면, 무왕의 어머니가 과부가 되어 사비성 남쪽 연못 가에 집을 짓고 살았는데 못가에서 홀로 살다가 용신(龍神)과 정을 통하여 아들을 얻었고, 그 아이가 바로 신라 진평왕(眞平王)의 셋째딸인 선화공주(善花公主)와 결혼한 서동(薯童)이며, 아들이 없던 법왕의 뒤를 이은 무왕이 바로 이 서동이라는 것이다. 연못 안에는 서동의 탄생설화가 전하는 ‘포룡정’이라는 정자와 함께 주변의 버드나무와 아름다운 연꽃들로 하여금 방문객들의 발걸음을 머물게 한다.

 

한편으로 궁남지는 한국관광공사가 선정한 대한민국 야간관광 100선과 열린 관광지로 선정될 만큼 야경은 물론 사계절이 아름다운 생태관광지다.

 

백련, 홍련, 가시연 등 천만송이의 다양한 연꽃이 만발하는 7월에는 ‘부여서동연꽃축제’가 개최되며, 특히 빅토리아 연꽃 대관식은 전국의 사진작가들의 대표적인 출사지로 사랑받고 있다.

 

또한, 10~11월에는 다양한 작품으로 꾸며진 굿뜨래 국화축제가 열려 궁남지의 아름다움을 더해준다.

 

- 주 소 : 충청남도 부여군 부여읍 궁남로52

- 입 장 료 : 무료

- 관람시간 : 40분소요

- 개장시간 : 연중무휴

- 야간경관 운영 : 9월말까지

 

  1. 홍산면, 민족 고유문화 계승을 위한 문화행사 개최

  2. 홍산공공도서관, 인문학으로 만나는 삶 속의 부여

  3. 홍산공공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 운영

  4. 한국인이 꼭 ! 가봐야 할 한국관광 100선

  5. 한국관광공사, 11월 걷기여행길로 백마강길 추천

  6. 하늘에서 본 하얀 눈꽃세상 궁남지

  7. 코로나 블루를 치유하는 부여 야간관광 명소

  8. 칙칙폭폭 사비왕궁열차타고 백제문화속으로

  9. 충남 박물관으로 문화 나들이 어떠세요?

  10. 초촌면 송국리유적지서 풍년기원제 올려

  11. 천만송이 연꽃 만개한 부여로 오세요

  12. 찬란했던 사비백제 왕궁 찾기 본격 시작

  13. 제64회 백제문화제, 14일 화려한 개막

  14. 제64회 백제문화제 한·중·일 합동 공연 펼쳐

  15. 제64회 백제문화제 개막...화려한 여정 시작

  16. 제63회 백제문화제, 열기 뜨겁게 달아오른다

  17. 제63회 백제문화제, 백제의 빛을 그리다

  18. 제63회 백제문화제, 백제역사 다양하게 만난다

  19. 제63회 백제문화제, 민족고유 풍습 만나요

  20. 제63회 백제문화제, 내년에 다시 만나요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 Next
/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