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비궁소식

조회 수 13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사비백제사 재정립, 사비도성 유적정보시스템 구축 대국민 서비스 등-

부여군(군수 박정현)은 문화유산의 체계적인 보존관리․활용을 위한 다양한 학술연구를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올 한해, 군은 사비백제사 재정립 연구를 포함하여 백제신서(백제가마), 부여의 문화유산(백제벼루), 동사리사지 학술조사, 장암 상황리 고분유적 학술조사, 능안골고분군 종합정비계획 등 10개의 학술연구 성과를 이루어냈다.

사비백제사 재정립 연구는 승자 중심의 기록으로 인해 저평가・왜곡된 내용을 바로잡고 백제의 우수성을 알리고자 하는 사업으로 (재)백제고도문화재단에 위탁하고 30여명의 백제학회 전문가가 참여하여 편찬한다.

백제신서와 부여의 문화유산은 사비기 가마와 벼루를 대상으로 일반인이 이해할 수 있는 책자 및 도록을 발간하는 사업으로, 발간시점은 이달 중이다.

군은 이 밖에도 매장문화재 보존관리를 위한 학술지표 조사를 통한 DB 구축 및 유적의 종합정비계획 수립 등 다양한 학술연구를 수행해나가고 있다.
특히 내년에는 2021년 12월까지 사비백제사 재정립 연구를 진행하며, 제1권 <사비시대를 연 성왕과 사비도성>, 제2권 <불국토의 나라와 유려한 백제문화>, 제3권 <백제와 함께한 의자왕>을 주제로 하여 총 3권으로 구성하여 발간한다.

또한 사비도성 내 발굴된 백제유적에 대한 유적정보시스템을 홈페이지에 구축하여 일반에게 공개하는 등 다양한 학술연구를 지속적이고 체계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박정현 부여군수는 “문화유산의 학술연구는 검이불루 화이불치(검소하지만 누추하지 않고, 화려하지만 사치스럽지 않다)의 백제역사문화를 체계적으로 보존관리・활용하기 위한 가장 중요한 첫 걸음”이라고 강조하며 “앞으로도 부여군에 산재하여 있는 역사문화자원의 가치발굴에 지속적으로 힘써 백제왕도로서의 위상을 높일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경주할 것”이라고 밝혔다.


  1. 부여군, 백제미소불 환수를 위한 정책토론회 갖는다

  2. 부여군, 백제미소불 환수 의지 결집

  3. 부여군, 백제문화제“3대 Big 이벤트”화려한 볼거리

  4. 부여군, 백제문화제 7대 대표 프로그램 준비 한창

  5. 부여군, 백제고도야경 르네상스 프로젝트 본격 추진

  6. 부여군, 백제6대왕 숭모전 건립사업 착공

  7. 부여군, 백제 문화유산 학술연구 체계적 추진

  8. 부여군, 백제 夜 마실 가자 대성황

  9. 부여군, 백시달 EQ버스 소확행 GO! GO!

  10. 부여군, 문화체육관광부 관광두레사업 본격 운영

  11. 부여군, 무형유산 아카데미 운영

  12. 부여군, 무형문화재 계승 활성화에 앞장선다

  13. 부여군, 무량사서 전통산사문화재 활용사업 추진

  14. 부여군, 무량사 극락전 화재 진압 훈련

  15. 부여군, 동남리 향교마을 도시재생 뉴딜사업 박차

  16. 부여군, 대한민국 테마여행 10선 사업 우수권역 선정돼

  17. 부여군, 내지리 단(丹)잡기 공개행사 열어

  18. 부여군, 나도 문화유산 기획자 출판 동아리 출범

  19. 부여군, 규암 근대문화거리에 예술이 꽃피다

  20. 부여군, 군수지구 백마강변 ‘은빛연가’ 만든다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14 Next
/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