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비궁소식

조회 수 78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제63회 백제문화제가 8일 간의 대장정을 마무리하고 지난 5일 아쉬운 작별을 고했다.

 

올해 백제문화제는 장소의 다양성과 주차편의 및 자연 경관 극대화 등의 다양한 장점을 부각시켰다. 또, 무게감 있는 제례와 불전행사를 SNS로 생중계 하면서 친근감과 정체성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았다는 평가다.

 

우선 기존에 해결하지 못했던 주차편의를 최대한 제공하기 위하여 백마강 둔치와 백제문화단지 주차장을 십분 활용하였다. 특히, 백마강에 부교를 설치하여 부소산의 절경과 154,000㎡에 펼쳐진 코스모스 단지의 매력에 흠뻑 빠지게 했다. 또, 가을바람이 얄궂게 부는 가운데에도 열기구 체험을 마련하여 백마강 주변의 수려한 경치를 엿볼 수 있었다.

 

사비왕궁열차를 저렴하게 운행함은 물론, 적절한 위치에 승강장을 운영하여 도심 상권에 다소 숨을 불어 넣기도 하였다.

 

그동안 백제문화제의 시원이면서도 쉽게 접근하지 못했던 10종의 제례와 불전 행사도 SNS를 통하여 해설과 함께 생중계를 하면서 친밀감과 정체성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기도 하였다. 특히, 개막 하루 전 우천으로 인해 어려움을 겪었던 충화 천등산 고천제와 팔충제가 지역민 뿐 아니라, 외부로 전해지며 호응을 얻었다. 또, 사비정도고유제, 백제대왕제와 삼충제, 궁녀제, 수륙대재, 오천결사대충혼제, 유왕산 추모제까지 이어진 행사에 관계자들이 함께 출연하기도 했으며, 총 1만여 회 이상의 조회수를 기록하는 등 깊은 관심을 끌어내기도 했다.

 

다소 넓어진 장소로 인하여 분산돼 보이는 느낌 속에서도 야간경관 조명은 관람객들 뿐 아니라, 전국적인 관심이 집중되기도 하였다. 석탑로 450m 구간에 조명과 음향이 한데 어우러져 퍼포먼스를 선보인 모빌 일루미네이션은 다양한 움직임을 연출하며 관람객의 시선을 뺏었다. 특히, SNS 등으로 전파되면서 순식간에 동영상 재생횟수가 30만을 넘어서기도 했다.

 

어린이를 동반한 가족단위 관광객들도 각종 체험과 공연을 즐기기기도 했다. 정림사지박물관 주차장에 마련된 체험부스와 먹거리 공간에는 ‘수와진의 사랑더하기’가 매일 백제역사 문화행렬.jpg

 

사비인 화합한마당(떡나눔 행사) (1).jpg

 

폐막식 주무대 행사.jpg

 

공연으로 인기를 끌었다.

 

또, 이곳에서 진행된 버블쇼와 인형극은 체험장을 찾은 어린이들에게 많은 인기를 끌면서, 30여 가지의 체험과 함께 놀거리와 볼거리를 동시에 제공했다는 평이다.

 

이어 유관기관과 사회단체들의 활약도 돋보였다. 부여소방서에서 진행한 안전체험차량은 연일 어린이들의 인기를 독차지 했다. 특히, 매년 지역 축제마다 수고를 아끼지 않는 자율방범대와 모범운전자회, 해병대전우회 등의 각종 사회단체들은 단 한 건의 불친절 민원도 발생시키지 않을 만큼 상당히 성숙한 군민의식으로 좋은 사례를 남겨놓기도 하였다.

 

지역민들의 즐길거리를 집중시킨 것도 두드러졌다. 농협은행 부여군지부의 후원으로 진행된 ‘사비인떡나눔’ 행사는 총 1km에 이르는 절편을 이어 장관을 이뤘고, 지역 풍물단 등이 함께 어우러지면서 신명나는 시간이 되기도 했다. 이에 앞서 16개 읍면이 참여한 윷놀이 등의 민속행사도 그동안 소원했던 지역민들 간 친밀도를 높이기도 했다.

 

그러나 지난해 문제로 제기된 먹거리를 체험부스와 함께 마련했지만, 석탑로에 체험부스를 마련해 놓지 않아 비교적 한산한 모습이 더러 연출되는 등 관람 동선이 매끄럽지 못했다는 평이다.

 

주 행사장의 무대 이원화와 주요프로그램들의 동시간대 연출은 관람객들의 시선을 분산시켰고, 백제문화제 다운 대형프로그램이 부재한 부분은 올해도 숙제로 남게 됐다.

 

이용우 부여군수는 “700년 대백제의 역사와 문화를 온전하게 물려받은 백제의 후손들은 독창적이고, 독자적이고, 압도적인 문화로 백제문화제를 세계화시킬 것”이라며 “군민들이 다양성과 공존을 기반으로 해서 함께 공유하고 참여하는 행사로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66 부여군, 2021년 제2차 부여군백제문화선양위원회 개최 사비사랑 2021.06.28 5
265 부여군, 한·미 친선 카누캠프 개최 사비사랑 2021.06.28 9
264 부여 능산리 고분군, ‘부여 왕릉원’으로 명칭 바뀐다 사비사랑 2021.07.23 23
263 부여군, 백제왕도 핵심유적 발굴현장 활용사업 운영 사비사랑 2021.07.08 25
262 천만송이 연꽃 만개한 부여로 오세요 사비사랑 2021.07.08 25
261 부여서동연꽃축제, 영자쌤과 함께하는 랜선 쿠킹클래스 진행 사비사랑 2021.07.08 25
260 2년 만에 열리는 부여서동연꽃축제, 10일 개막 사비사랑 2021.07.08 25
259 부여군, 스마트 관광산업 육성을 위한 관광 설명회 개최 사비사랑 2021.07.08 26
258 부여군-백제고도문화재단, ‘연꽃해설사 교육’ 수료식 사비사랑 2021.07.08 26
257 국립부여박물관, 비대면 공연‘버스킹, 부여행’ 사비사랑 2021.07.23 26
256 부여 부소산성에서‘乙巳年(645년 추정)’명문 토기 출토 사비사랑 2020.12.16 29
255 부여군 석성면, 제1회 석성연꽃밭잔치로 석성연지 명성 일깨워 사비사랑 2021.07.23 30
254 부여군, 무형유산 아카데미 운영 사비사랑 2021.06.28 31
253 백제 군악대의 부활,‘백제고취대’창단식 개최 사비사랑 2021.07.08 31
252 제3회 세계유산 백제역사유적지구 일러스트 공모전 시상 사비사랑 2021.07.08 32
251 충남 박물관으로 문화 나들이 어떠세요? 사비사랑 2021.06.28 33
250 새롭게 열리는 “신동엽 시인의 마을로 가는 길” 사비사랑 2020.12.16 34
249 부여군, 청년 문화프로그램 지원사업 추진 사비사랑 2021.06.28 35
248 부여군, 백제 夜 마실 가자 대성황 사비사랑 2021.07.08 35
247 김영철의 동네한바퀴 제129화 온화하다 그 미소 – 충남 부여 / 2021년 7월 3일 19:10 방송 사비사랑 2021.07.03 3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 Next
/ 14